배우 전노민X정윤서X최대철, 영화 ‘영동선’ 캐스팅···중년 남녀 멜로 그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조회 542회 작성일 22-02-15 19:10

본문

글로빅엔터 & HAK프로덕션 공동제작, 14일 크랭크인!


f337f1db7ec248964bff1bb96d2a7869_1644919767_25.jpeg


[문화뉴스 문수인 기자] 배우 전노민과 정윤서, 최대철이 영화 ‘영동선’에 캐스팅됐다.


글로빅엔터테인먼트와 HAK프로덕션이 공동 제작하는 영화 ‘영동선’이 14일 크랭크인했다. ‘영동선’은 중년 남녀의 사랑과 감정선을 첨예하게 그려내는 멜로 영화로, 전노민, 정윤서, 최대철이 출연을 확정지으며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지난 7일 제작발표회와 대본리딩을 마친 뒤 14일 크랭크인하며 본격적인 제작에 닻을 올렸다.


HAK프로덕션의 최종학 감독은 “‘영동선’을 통해 현 시대를 살고 있는 중년층과 장년층의 공감대를 구축해보고자 한다”며, “인간애를 바탕으로 한 우리의 엄마, 아빠의 이야기라는 점을 주목해 달라”고 작품을 소개했다.


한편 ‘영동선’의 제작사인 글로빅엔터테인먼트는 배우 홍수아, 곽민석, 정윤서, 아인, 소란, 고연수, 박다진, 신하랑, 김혜주, 윤주희가 소속되어 있는 매니지먼트 회사다.


홍수아X최웅 주연 영화 ‘감동의 나날’을 비롯해 드라마, 예능, 공연 등 다양한 작품 제작에도 뛰어들고 있다. 공동 제작사인 HAK프로덕션은 ‘개 같은 것들’, ‘수상한 법정’, ‘어부바’ 등 다수의 영화를 제작하고 있는 프로덕션이다.